[천지포토] ‘거리두기 귀성’
[천지포토] ‘거리두기 귀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추석 연휴를 하루 앞둔 29일 오후 서울역에서 귀성객들이 창가 양끝으로 배정된 열차 좌석에 앉아 있다.

한국철도(코레일)는 오늘부터 다음 달 4일까지를 추석 특별교통 대책 기간으로 정해 열차 이용객 간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창가 좌석만 발매하고, 연휴 기간 운행하는 모든 열차의 입석 발매를 중지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