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체육진흥공단, 경륜·경정 불법 도박 근절 간담회
국민체육진흥공단, 경륜·경정 불법 도박 근절 간담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체육진흥공단 지난 25일 기금조성총괄본부가 부산·경남지역 시민단체와 함께 ‘경륜·경정 온라인 발매 도입 및 불법 도박 근절을 위한 간담회’를 진행하고 있다. (제공: 기금조성총괄본부) ⓒ천지일보
국민체육진흥공단 기금조성총괄본부가 지난 25일 부산·경남지역 시민단체와 함께 ‘경륜·경정 온라인 발매 도입 및 불법 도박 근절을 위한 간담회’를 진행하고 있다. (제공: 기금조성총괄본부) ⓒ천지일보

[천지일보=이태교 기자] 국민체육진흥공단 기금조성총괄본부가 ‘경륜·경정 온라인 발매 도입 및 불법 도박 근절’을 위한 노력을 이어가고 있다.

기금조성총괄본부는 지난 25일 부산 농심호텔에서 창원경륜공단, 부산지방공단 스포원 그리고 부산·경남지역 3개 시민단체와 함께 ‘경륜·경정 온라인 발매 도입 및 불법 도박 근절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에는 경륜·경정을 시행하는 3개 단체의 대표인 김성택 기금조성총괄본부장, 김도훈 창원경륜공단 이사장, 이상혁 부산지방공단 스포원 이사장과 시민단체협의회 조정희 회장, 청렴사회실천 부산네트워크 박동범 회장, 부산 YMCA 오문범 사무총장 등 20여 명의 관계자가 참석했다. 또한 이날 간담회에는 경륜·경정을 여가로 즐기는 고객들이 직접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이날 간담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합법 사행산업이 멈춰있는 틈을 타 급증하고 있는 불법 도박 실태와 실질적인 대응 방안을 모색했다. 특히 경륜·경정 온라인 발매 도입을 위한 관련 법 개정 추진방안과 법 개정에 따른 도박 중독 예방과 이용자 보호 방안 등에 대해 진지한 논의를 가졌다.

김성택 기금조성총괄본부장은 “코로나19로 합법 사행산업 중단이 장기화된 가운데 불법 도박 시장이 확산되고 있어 사회적인 문제가 되고 있다”며 “이에 대한 해결책의 하나로 오늘 간담회에서 시민단체 관계자들과 고객들의 의견을 수렴해 법률 개정 과정에 충실히 반영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시민단체 관계자는 “경륜·경정 사업에 온라인 발매를 도입하는 것은 시대적 흐름으로 필요하다고 생각된다”며 “다만 온라인 발매가 허용될 경우 이용자 보호와 도박 중독 예방 활동 방안을 내실 있게 수립해 시행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기금조성총괄본부는 지난 14일 서울올림픽파크텔에서 중독예방 시민연대 등 3개 시민단체와 ‘경륜·경정 온라인 발매 도입 및 불법 도박 근절을 위한 간담회’를 가진 바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