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百, 압구정본점서 ‘자동차 극장’ 운영
현대百, 압구정본점서 ‘자동차 극장’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 자동차극장 홍보 이미지. (제공: 현대백화점)
현대백화점 압구정본점 자동차극장 홍보 이미지. (제공: 현대백화점)

[천지일보=정인선 기자] 현대백화점이 서울시 강남구청과 함께 10월 3~4일과 9~10일 나흘간 압구정본점 옆 압구정 공영주차장에서 '한가위 압구정 달빛극장'을 운영한다고 25일 밝혔다.

상영 영화는 ▲3일 ‘오!문희’ ▲4일 ‘닥터두리틀(더빙)’ ▲9일 ‘리틀포레스트’ ▲10일 ‘비긴어게인’ 등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최신 개봉작과 지친 마음을 위로할 수 있는 힐링 영화로 구성됐다. 상영 시간은 오후 7시 30분부터 오후 9시 30분까지다.

한가위 압구정 달빛극장은 일자별 선착순 100대 한정 사전 예약제로 운영되며 이용을 원하는 고객은 25일부터 현대백화점 앱과 홈페이지, 강남구청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할 수 있다. 접수비와 주차료는 무료다.

또한 현대백화점과 강남구청은 당일 자동차 극장을 이용하는 고객 편의를 위해 소정의 방역물품(마스크, 마스크 케이스, 마스크 스트랩, 향균 물티슈)과 간식거리(강냉이, 생수)를 제공할 예정이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고객들이 잠시나마 스트레스를 풀고 피로감에서 벗어날 수 있는 시간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