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교육청-서울산업진흥원, 미래 인재 양성 위한 업무협약 체결
서울시교육청-서울산업진흥원, 미래 인재 양성 위한 업무협약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서울 종로구 서울시교육청. ⓒ천지일보DB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서울 종로구 서울시교육청. ⓒ천지일보DB

생태·환경교육 인재 양성과 혁신기업 육성 등 협력

[천지일보=김빛이나 기자] 서울시교육청이 23일 서울산업진흥원(대표 장영승)과 생태·환경교육 미래 인재 양성과 혁신기업 육성 등에서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서울시교육청과 서울산업진흥원은 서울학생의 미래 핵심 역량 함양을 위해 혁신기술(인공지능,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신재생에너지, 스마트시티, 스마트팜 등)의 교육 분야 적용함으로써 기후변화 등 생태·환경문제의 해결책 모색할 계획이다.

또한 테스트베드 서울 실증지원 사업 추진 등을 함께 협력하기로 했다. 테스트베드 서울 실증지원 사업이란 4차 산업혁명 분야 혁신기술(인공지능,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등)이 적용되고 시정혁신·도시문제 해결에 기여할 수 있는 기업의 제품‧서비스에 대해 서울시 공공분야에서 최대 12개월 동안 실증비용 및 실증장소 지원 후 성공과제 대상으로 실증 확인서(레퍼런스)를 제공함으로써 사업화를 돕는 서울시 R&D 지원사업이다.

서울시교육청과 서울산업진흥원은 현재 시범사업으로 ‘미래형 토론프로그램 포룸VR 과제’와 ‘안구 움직임 측정을 통한 기계 학습 읽기 능력 및 학습 약자 진단 및 개선 기술’에 관한 실증지원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미래형 토론프로그램 포룸VR 과제는 체험자 1인과 참가자 5~10인으로 구성된 팀원이 대화와 토론을 통해 다중 참여하는 협동학습형 VR프로그램 사업이다.

안구 움직임 측정을 통한 기계 학습 읽기 능력 및 학습 약자 진단 및 개선 기술은 읽기장애(난독증, 안구운동이상 등) 조기진단을 통해 학습약자에 대한 체계적 지원을 돕는 웹기반 서비스 사업이다.

서울시교육청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이 서울학생들의 혁신미래교육, 서울형 메이커교육 등 맞춤형 인재 양성 및 좋은 일자리 창출, 사회적 배려 기업과 중소 혁신기업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한다”고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