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뭄으로 바닥 갈라진 이스탄불 호수
가뭄으로 바닥 갈라진 이스탄불 호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이스탄불=신화/뉴시스] 21일(현지시간) 터키 이스탄불의 한 호수가 가뭄으로 말라 갈라진 바닥을 드러내고 있다. 이스탄불 시에 필요한 물을 공급해 온 9개 댐의 수위는 이날 기준 40%까지 낮아져 작년 같은 기간 52%에 훨씬 못미치고 있다고 현지 관계자가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상운 2020-09-22 16:19:13
어디는 홍수로 어디는 가뭄으로..... 참. 세상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