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지포토] 추석 앞두고 한과 제조 분주한 손길
[천지포토] 추석 앞두고 한과 제조 분주한 손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석을 앞두고 한과로 유명한 담양 창평면의 전통 한과 공장에서 직원들이 차례상에 오를 한과를 만들고 있다. (제공: 담양군) ⓒ천지일보 2020.9.21

[천지일보 담양=이미애 기자] 추석을 앞두고 한과로 유명한 담양 창평면의 전통 한과 공장에서 직원들이 차례상에 오를 한과를 만들고 있다.

창평 한과는 수백년 내려온 옛 전통기법을 그대로 이어받아 만들기 때문에 뛰어난 맛을 자랑하며, 조선시대 이곳으로 낙향한 양녕대군을 수행한 궁녀들이 처음 만들기 시작했다는 유래가 전해지고 있다. (제공: 담양군)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