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절반 이상 “秋아들 의혹은 특혜”
국민 절반 이상 “秋아들 의혹은 특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준성 기자] 추미애 법무부 장관 ⓒ천지일보DB
추미애 법무부 장관 ⓒ천지일보DB

“문제될 것 없다”는 36%

대다수 연령층 “특혜” 응답

[천지일보=명승일 기자] 추미애 법무부 장관 아들의 휴가 특혜 의혹에 대해 “특혜라고 본다”는 응답이 57%로 나타났다.

엠브레인퍼블릭·케이스탯리서치·코리아리서치·한국리서치 등 여론조사업체 4개사가 17~19일 전국 18세 이상 남녀 1017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여섯 번째 전국지표조사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특별히 문제될 것 없는 사안을 정치쟁점화한 것”이란 응답은 36%였다.

“특혜로 본다”는 응답이 60대(67%), 70세 이상(65%), 18~29세(58%), 30대(58%), 50대(53%) 등 대다수 연령에서 과반을 넘었다. 다만 40대는 “특혜로 본다”는 응답이 44%인 반면 “문제없다”는 응답이 52%였다.

이념 성향별로는 보수층에서 80%가 “특혜로 본다”고 했고, 진보층에서는 65%가 “문제없다”고 답했다.

지지 정당별로는 더불어민주당 지지층 66%가 “문제없다”, 27%가 “특혜로 본다”고 했다. 국민의힘 지지층 94%가 “특혜로 본다”, 3%가 “문제없다”고 응답했다. 무당층에서는 “특혜로 본다” 66%, “문제없다” 19%였다.

이번 조사는 국내 통신 3사가 제공하는 휴대전화가상번호(100%)를 이용한 전화면접으로 진행했다. 가중치산출 및 적용방법은 올해 8월 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인구 통계 기준, 성·연령·지역별 가중치 부여 방식으로 이뤄졌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p다. 더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