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리케인 샐리가 할퀸 상처
허리케인 샐리가 할퀸 상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펄디도키=AP/뉴시스] 17일(현지시간) 미 플로리다주 펄디도키의 한 상가가 허리케인 샐리의 여파로 파손돼 있다. 미 국립기상청은 허리케인 샐리의 기세는 약해지고 있으나 여전한 여파로 미 남동부 일부 지역에 폭우와 홍수, 돌풍 등의 위험을 경고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