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추석 기간 봉안시설 사전예약제·온라인 성묘 시행
목포시, 추석 기간 봉안시설 사전예약제·온라인 성묘 시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포시청 전경. (제공: 목포시) ⓒ천지일보 2020.9.17
목포시청 전경. (제공: 목포시) ⓒ천지일보 2020.9.17

[천지일보 목포=김미정 기자] 목포시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추석 성묘객 분산 방안으로 봉안시설에 대해 사전예약제 및 온라인 추모서비스를 시행한다. 

이에 추석 연휴인 오는 30일부터 10월 4일까지 목포추모공원(봉안당) 및 관내 사설 봉안시설을 이용하고자 하는 시민은 각 시설에 문의해 사전예약 할 것을 권장한다.

각 시설에서는 문자로 연휴 기간 이용 자제 및 연휴 기간 이전에 미리 성묘할 것을 유도할 예정이며 마스크 미착용자와 발열 등 유증상자는 출입을 제한할 방침이다.

온라인 추모서비스의 신청 기간은 오는 21일부터 25일까지로 신청자는 보건복지부 e장사종합시스템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추모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목포시 노인장애인과장은 “추석 연휴 기간에는 일시에 많은 추모객이 봉안당을 찾을 것으로 우려돼 사전예약제를 시행하게 됐다”며 “코로나19 감염 차단을 위해 가능하면 현장 방문을 자제하고 되도록 온라인 추모관을 적극 이용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