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성군, 추석 명절 대비 추석성수식품 제조ㆍ판매업소 ‘지도 점검’
횡성군, 추석 명절 대비 추석성수식품 제조ㆍ판매업소 ‘지도 점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횡성군청. ⓒ천지일보
횡성군청. ⓒ천지일보

[천지일보 횡성=이현복 기자] 횡성군(군수 장신상)이 다가오는 추석 명절을 맞아 국민 다소비 식품 등에 대한 위생관리 강화와 유통 식품에 대한 안전성 확보를 위해 추석성수식품 제조와 판매업소를 대상으로 지도점검을 한다.

기간은 지난 14일부터 오는 18일까지 5일간 추진한다.

대상 업소는 추석성수식품 제조와 판매업체로 즉석제조가공업소, 기타식품판매업소, 식품접객업소, 휴게소 등이며 점검반은 위생담당공무원 5명으로 각 업종별 점검표에 의한 지도 · 점검이 이뤄진다.

주요 점검 내용으로는 무신고 제조판매 여부, 유통기한 경과 제품 사용·판매 여부, 식품위생법 위반 여부, 식품의 위생적 취급 기준 준수 여부 등이다.

군 관계자는 “다가오는 추석 명절을 대비해 군민들이 제수용선물용 식품을 안심하고 구입할 수 있도록 안전한 먹거리 확보와 건전한 영업풍토 조성을 위해 관리 감독에 철저를 할 것이다”고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