택배 노조 ‘21일 분류작업 거부 돌입’
택배 노조 ‘21일 분류작업 거부 돌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서울=연합뉴스) 택배 노동자 과로사 대책위원회가 오는 21일 택배 분류작업 거부 돌입 의사를 밝힌 17일 오후 서울 시내의 한 택배 물류센터에서 관계자들이 물품을 분류하고 있다.

대책위는 이날 기자회견을 통해 '택배 기사들이 업무 시간 절반을 분류작업에 매달리지만, 임금도 받지 못하고 있다'며 어려움을 호소했다.

한편 지난 14∼16일 택배 기사들을 대상으로 진행한 분류작업 전면 거부를 위한 총투표에서 민주노총 택배연대노조 조합원을 포함한 4천358명이 참가해 4천160명(95.5%)이 찬성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