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 온라인으로 창립 33주년 기념식 열어
국민연금, 온라인으로 창립 33주년 기념식 열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연금공단이 17일 ‘창립 33주년 기념식’을 온라인으로 개최한 가운데 김용진 이사장이 기념사를 발표하고 있따. (제공: 국민연금공단) ⓒ천지일보 2020.9.17
국민연금공단이 17일 ‘창립 33주년 기념식’을 온라인으로 개최한 가운데 김용진 이사장이 기념사를 발표하고 있따. (제공: 국민연금공단) ⓒ천지일보 2020.9.17

“국민이 행복한 모두의 연금 만들 것”

[천지일보=전대웅 기자] 국민연금공단이 17일 ‘창립 33주년 기념식’을 온라인으로 개최했다.

이날 임직원 7천여명은 사내 인트라넷과 유튜브를 통해 기념영상을 시청하며 창립 33주년을 축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기념영상은 창립 33주년을 맞이한 임직원의 소감과 바람을 담아 제작됐다.

특히 공단이 위탁받아 운영중인 ‘충청·중앙2 코로나19 생활치료센터’에 파견된 직원 13명도 참여해 “국가적 위기 극복에 동참하게 되어 자긍심을 느낀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용진 이사장은 기념사를 통해 “우리 공단은 1987년 창립 이래 꾸준한 내실화를 통해 가입자 2200만명, 연금수급자 5백만명과 함께 명실상부한 노후소득보장제도로 입지를 굳혔다”며 “기금적립금 752조원을 보유한 세계 3대 연기금으로 성장했다”고 말했다.

김 이사장은 지난 33년 동안의 발자취에 큰 의미를 부여하고 그간 함께해 온 직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달했다.

그는 “지난 취임사에서 밝혔던 ‘국민이 행복한 국민 모두의 연금’이란 국민들의 미래 삶에 희망이 되고 국민이라면 누구나 혜택을 누릴 수 있는 연금을 의미한다”며 “▲모두 함께 행복한 국민 ▲든든하고 신뢰받는 연금 ▲스스로 혁신하는 공단 등 3가지 방침을 지키겠다”고 약속했다.

아울러 “코로나19로 국가적으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이번 위기를 기회로 삼아 국민이 믿고 의지할 수 있는 튼튼한 제도와 기금운용으로 국민과의 약속을 지켜나가겠다”고 다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