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日스가 총리에 축하 서한 “언제든 마주앉아 대화할 준비”
文대통령, 日스가 총리에 축하 서한 “언제든 마주앉아 대화할 준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가 요시히데 일본 집권 자민당 총재각 16일 도쿄 소재 국회에서 열린 중의원 본회의에서 총리로 선출돼 인사하고 있다. (출처: 뉴시스)
스가 요시히데 일본 집권 자민당 총재각 16일 도쿄 소재 국회에서 열린 중의원 본회의에서 총리로 선출돼 인사하고 있다. (출처: 뉴시스)

“일본 측 적극적 호응 기대”

[천지일보=명승일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16일 스가 요시히데 신임 일본 총리에게 축하 서한을 보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기본적 가치와 전략적 이익을 공유할 뿐 아니라 지리적 문화적으로 가장 가까운 친구인 일본 정부와 언제든지 마주앉아 대화하고 소통할 준비가 돼 있다”며 “일본 측의 적극적 호응을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또 건강문제로 급작스럽게 사임한 아베 신조 전 총리에게도 서한을 보내 조속한 쾌유와 건강을 기원했다.

강 대변인은 “우리 정부는 스가 신임총리와 새 내각과도 적극 협력해 과거사 문제를 슬기롭게 극복하고 경제·문화·인적교류 등 분야에서 미래 지향적이고 호혜적으로 실질 협력을 강화해 나가고자 한다”고 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