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500만 캠핑족 공략한다
롯데백화점, 500만 캠핑족 공략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백화점 노원점 차박 페어 행사. (제공: 롯데쇼핑)
롯데백화점 노원점 차박 페어 행사. (제공: 롯데쇼핑)

[천지일보=정인선 기자] 롯데백화점이 올 가을 캠핑을 준비하는 고객들을 위해 노원점에서 오는 18~20일 3일간 ‘도심에서 만나는 캠핑’ 이라는 테마로 ‘캠핑&아웃도어 in the City’ 행사를 진행한다.

노원점의 경우 캠핑 장소로 유명한 포천 등 경기 북부 지역과 밀접해 다른 점포에 비해 캠핑 수요가 높은 것이 특징이다. 지난달에는 캠핑과 트래킹 용품을 취급하는 캠핑어패럴 브랜드 ‘스노우피크’가 신규 입점했으며 오는 18일에는 ‘피엘라벤’을 오픈할 예정이다. 또한 지난달 진행한 차박&캠핑 페어의 경우 비가 오는 날씨임에도 불구하고 일 300명 이상의 고객이 집객 되고 2천만원 이상의 매출을 기록하는 등 큰 인기를 끌었다.

이에 롯데백화점 노원점은 규모를 키워 오프라인에서 만나기 어려운 유명 캠핑 브랜드들과 함께 캠핑족 잡기에 나섰다. 하이엔드 아웃도어 브랜드의 캠핑라인을 체험존과 함께 선보이고 11개의 유명 캠핑브랜드의 다양한 상품을 직접 체험해보고 구매할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루프탑텐트로 유명한 ‘가이아캠퍼’ ▲캠핑 관련 예능에서 유명세를 탄 곰지락·러프네이처·웨스턴소울 등 총 11개의 프리미엄 캠핑용품업체가 참여한다.

대표 상품은 ▲‘가이아캠퍼’ 자동차 루프탑텐트 248만원 ▲‘클래식캠퍼’ 황동파라핀 오일램프 4만 4천원 ▲‘나인패치’ 불카누스화롯대+가방 28만 8천원 ▲‘온오프’ 캠핑용 오크박스 57만 2천원 ▲‘언더그라운드’ 사이드테이블+삼각대 세트 21만원 ▲‘더플로우’ 페더즈 타이니 풀셋 130만 8천원 ▲‘어네이티브’ 화롯대 8만 9천원 등이다. 또한 이번 ‘캠핑&아웃도어 in the City’는 현대자동차 동북부지역본부와 협업해 현대자동차의 주력 SUV모델인 GV80 모델이 캠핑용품과 함께 전시될 예정이다.

이종성 롯데백화점 노원점 점장은 “사회적 상황변화에 따른 캠핑과 아웃도어 시장의 빠른 성장과 더불어 고객의 니즈도 다양해지고 있다”며 “차별화된 브랜드를 지속적으로 선보이고 고객에게 다양한 쇼핑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