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캠프 라과디아 도시개발사업 협약 체결
의정부시, 캠프 라과디아 도시개발사업 협약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이 16일 시청에서 포스코건설 컨소시엄과 사업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의정부시) ⓒ천지일보 2020.9.16
안병용 의정부시장이 16일 시청에서 포스코건설 컨소시엄과 사업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 의정부시) ⓒ천지일보 2020.9.16

미개발 부지 개발 가속화

[천지일보 의정부=송미라 기자] 경기도 의정부시가 16일 의정부시 캠프 라과디아 도시개발사업 공모를 통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포스코건설 컨소시엄과 사업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체결된 협약식은 안병용 의정부시장, 오범구 의정부시의회 의장, 한성희 ㈜포스코건설 대표이사, 이세훈 메리츠증권㈜ 부사장, 김완식 ㈜유앤미개발 사내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시는 이번 사업 추진에 따른 전반적인 행정적 지원 등을 실시한다. 포스코건설 컨소시엄은 도시개발구역 지정 및 개발계획 수립 등 관련 인·허가 업무 수행, 친환경 주거단지 조성, 개발이익 및 사업이익의 공익환원 이행을 위해 노력할 것을 합의했다.

캠프 라과디아는 주한미군 반환공여구역으로 지난 2007년 4월 미군으로부터 반환됐다. 지금까지 미개발 부지로 방치돼 불법 경작 및 쓰레기 무단투기, 해충 피해, 안전사고 발생 등으로 민원이 지속적으로 발생해왔다.

포스코건설 컨소시엄은 국내 최고의 건설시공능력을 보유한 ▲㈜포스코건설 ▲메리츠증권㈜ ▲하나금융투자㈜ ▲신한금융투자㈜ ▲㈜유앤미개발이 출자자로 참여해 본 사업 수행에 있어 최적화 됐다는 평가를 받는다.

시는 반환공여구역 토지이용계획의 효율성을 극대화하기 위해 기존 체육공원의 이전 및 기능 분산 배치, 공공청사 건립, 쾌적한 주거환경 제공 등을 목표로 추진할 예정이다.

안병용 시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지금까지 국가안보 및 방위를 위해 희생해온 반환공여구역 주변의 시민들에게 주민편의 시설을 제공하고 주거안정을 위한 친환경적 주거단지를 조성한다”며 “낙후된 주변지역의 경제를 진흥시키고 지역의 균형발전과 주민의 복리 증진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