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미 ”정부 대책으로 부동산 상승세 꺾여”
김현미 ”정부 대책으로 부동산 상승세 꺾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15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참석해 있다. ⓒ천지일보 2020.9.15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15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 참석해 있다. ⓒ천지일보 2020.9.15

[천지일보=이대경 기자] 김현미 국토부 장관은 16일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대책으로 상승세가 꺾였다”고 말했다.

김 장관은 이날 국회 대정부질문에서 “노무현 정부 부동산 정책이 이명박‧박근혜 정부에서도 계승됐다면 부동산 시장이 더 안정화됐을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일부 맞벌이 부부가 소득요건에 걸려 특별공급에서 소외되는 현실을 알고 있다”며 “특별공급 소득요건을 완화하고 (7·10대책에서) 발표한 것보다 좀 더 완화하는 방향으로 검토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김 장관은 3기 신도시 사전청약에 대해서는 “3시신도시 홈페이지 방문객이 14일 기준으로 100만명이 넘었고 청약 알리미 서비스 요청자도 17만명에 달했다”고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권희 2020-09-16 21:36:26
뭐가 꺽였다는건데요? 명절 다가오니까 일시적인거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