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해현장 또 찾은 김정은, 반소매 차림으로 피해복구 ‘직접’ 지도
수해현장 또 찾은 김정은, 반소매 차림으로 피해복구 ‘직접’ 지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정은, 수해 복구 현장에서도 놓지 않는 담배(서울=연합뉴스) 조선중앙TV는 12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황해북도 은파군 대청리 수해 복구 현장을 방문했다고 보도했다. 사진은 반소매 내의 차림에 오른손에는 담배를 쥐고 있는 김 위원장. [조선중앙TV 화면] 2020.9.12[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출처: 연합뉴스)
김정은, 수해 복구 현장에서도 놓지 않는 담배. 조선중앙TV는 12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황해북도 은파군 대청리 수해 복구 현장을 방문했다고 보도했다. 사진은 반소매 내의 차림에 오른손에는 담배를 쥐고 있는 김 위원장. [조선중앙TV 화면] 2020.9.12[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출처: 연합뉴스)

민심 달래기에 나선 듯

[천지일보=김성완 기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한 달 만에 또 태풍 피해 복구 현장을 찾았다. 이번에는 반소매 차림으로 현장에 모습을 드러냈는데, 민심 달래기에 나선 것으로 보인다.

조선중앙TV는 12일 김 위원장이 황해북도 은파군 대청리 수해 복구 현장을 시찰했다고 알렸다.

이날 보도된 영상을 보면 김 위원장은 반소매 속옷 차림의 모습이었고, 군복을 입고 동행한 수행원들과는 확연히 대비됐다.

한때 건강 이상설이 돌기도 했었지만, 이날 영상에서는 언덕과 계단도 혼자서 무리 없이 오르내렸다.

또 김 위원장은 침수됐던 논을 찾아가 낱알을 손에 쥐어보는 등 벼 생육상태를 살피는 장면도 연출했다.

새로 짓고 있는 집도 둘러보고, 시멘트 미장이 한창인 인민군들의 작업 등을 주시하는 모습도 있었다.

김 위원장이 이 지역을 다시 찾은 것은 한 달 만인데, 당시만 해도 폐허였던 주거지에서는 새집 건설이 한창이었다.

중앙TV는 “불과 30여일만에 이 같은 선경마을의 자태가 드러난 것은 우리 인민군대만이 창조할 수 있는 기적”이라고 추어올렸다.

김 위원장은 지난달부터 황해도, 함경도의 태풍·홍수피해현장을 연이어 찾고 있다. 민생 피해를 적극 챙기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과 함께, 복구가 진척된 지역을 다시 찾으면서 애민 정신을 강조하는 등 내부 결속을 다지려는 것으로 풀이된다.

평양 당원 1만 2천명을 보내 복구 중인 함경도 지역 상황도 매일같이 전하고 있다. 다음 달 10일 당 창건기념일 75주년까지 복구 작업을 어느 정도 마무리한 뒤, 당 창건일을 축제로 맞겠다는 게 북한의 구상이다.

김정은 수해복구 현장에 동행한 현송월…검은색 바지 차림. 조선중앙TV는 12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황해북도 은파군 대청리 수해 복구현장을 방문했다고 보도했다. 이날 현지 방문에는 현송월(붉은 원) 당 선전선동부 부부장도 동행했다. 영상 속 현 부부장은 복구 건설 현장 방문임을 감안한 듯 평소와는 달리 검은색 바지 차림으로 등장했다. [조선중앙TV 화면] 2020.9.12[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출처: 연합뉴스)
김정은 수해복구 현장에 동행한 현송월…검은색 바지 차림. 조선중앙TV는 12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황해북도 은파군 대청리 수해 복구현장을 방문했다고 보도했다. 이날 현지 방문에는 현송월(붉은 원) 당 선전선동부 부부장도 동행했다. 영상 속 현 부부장은 복구 건설 현장 방문임을 감안한 듯 평소와는 달리 검은색 바지 차림으로 등장했다. [조선중앙TV 화면] 2020.9.12[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출처: 연합뉴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