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제11회 가을독서문화축제’ 비대면 개최
부산시, ‘제11회 가을독서문화축제’ 비대면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가 북토크·포럼·인형극·음악공연 등 실황 중계 또는 녹화 제공

[천지일보 부산=강태우 기자]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가 올해로 11회째를 맞이하는 가을독서문화축제(공식주제 : 책, 일상의 쉼표를 읽다)를 12일부터 19일까지 8일간 온라인으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가을독서문화축제’는 매년 책 읽기 좋은 계절인 가을을 맞아 작가 북토크, 인문강연, 북페어, 독서프로그램 체험 등 시민이 보고 듣고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체감형 축제로 열어왔다. 하지만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고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가 시행됨에 따라 시민이 안심하고 참여할 수 있도록 축제 진행방식을 전면 비대면(온라인 100%)으로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에 시는 온라인으로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작가 북토크·포럼·인형극·음악공연 등 다양한 영상을 실황 중계 또는 녹화 제공한다. 축제 홈페이지 접근을 통해 추천도서를 만나고, 독립서점·출판사 직접 방문 대신 VJ 온라인 투어로 진행하는 등 온라인을 통한 모든 방법을 동원해 집콕으로 편안한 환경에서 축제를 즐길 수 있게 할 계획이다.

또한 가족단위 직접 체험으로 진행해왔던 독서체험 프로그램도 이제까지와는 전혀 달리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한다. 체험 행사의 개별 가이드영상을 홈페이지에 제공한 후, 신청자 대상 가정으로 체험키트를 발송해 집에서도 체험할 수 있도록 한다. 참가자의 인증샷을 홈페이지에 게시하도록 유도해 반응도 살필 계획이다.

한편 축제에 채사장·한비야·정호승 등 내로라하는 저자를 초청해 유튜브로 실황 중계할 예정이다. 각종 강연이 취소되는 상황에서 수준 높은 강연에 목말라 있던 시민들을 위한 기획이다. 인형극, 샌드아트 공연, 밴드 공연 등도 온라인으로 제공해 가족 단위 문화공연을 집에서 편안히 즐길 수 있도록 한다. 코로나19로 직접 움직이는 것이 불안한 시민들을 위해 독립서점 및 출판사를 VJ 영상을 통한 대리탐방과 추천도서 소개영상도 제공한다. 모든 행사와 일정은 축제 홈페이지에서 확인 할 수 있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이번 가을독서문화축제가 코로나19로 우울한 시민들께 다소나마 위안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최선을 다해 준비했다”라며 “다양한 온라인 프로그램에 많은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