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저렴해진 홈보안 ‘우리집 지킴이 Easy’ 선봬
LGU+, 저렴해진 홈보안 ‘우리집 지킴이 Easy’ 선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유플러스가 홈 보안 기능을 갖춘 IoT 스마트홈 패키지 ‘우리집 지킴이 Easy’를 출시한다. (제공: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가 홈 보안 기능을 갖춘 IoT 스마트홈 패키지 ‘우리집 지킴이 Easy’를 출시한다. (제공: LG유플러스)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LG유플러스가 홈 보안 기능을 갖춘 IoT 스마트홈 패키지 ‘우리집 지킴이 Easy’를 출시한다고 2일 밝혔다.

‘우리집 지킴이 Easy’는 누구나 쉽게 설치할 수 있고 강력하게 우리집 보안을 책임져 주면서도 기존 ‘우리집 지킴이’ 패키지보다 저렴한 홈 보안 서비스다.

주요 기능으로는 ▲침입 감지 시 영상 자동 녹화 및 휴대폰으로 알림을 보내는 ‘실시간 보안’ ▲알림 받은 즉시 원터치로 경찰서에 신고가 가능한 ‘112 간편신고’ ▲고객이 집에 들어오면 CCTV의 영상 기능이 꺼지는 ‘사생활보호 설정’ ▲하루 동안의 집안 모습을 15초 영상으로 간편하게 확인할 수 있는 ‘타임랩스 영상’ 등이 있다.

‘우리집 지킴이 Easy’는 허브 기능을 가지고 있는 맘카 Easy를 스마트폰 앱(‘U+스마트홈 Easy’)에 연결하면 나머지 기기들은 자동으로 연결되기 때문에 고객이 집에서 혼자 손쉽게 설치 가능하다.

또한 물품 도난이나 화재 등의 피해를 본 경우 보험을 통해 보상도 지원한다. 도난은 최대 500만원, 화재의 경우 최대 1000만원까지 보장해 고객의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했으며 고객이 추가로 부담해야 할 보험료는 없다.

LG유플러스 홈상품그룹장 류창수 상무는 “유플러스는 최근 보안을 걱정하는 고객들이 증가하고 있어 강력한 홈 보안 서비스를 부담 없는 가격으로 제공하게 됐다”며 “향후 유무선 네트워크와 AIoT 기술을 확대 접목하여 홈IoT 시장의 일등 지위를 더욱 공고히 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