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음으로 힐링”… KT, 링투유 연결음 ‘비발디 사계’로 개편
“연결음으로 힐링”… KT, 링투유 연결음 ‘비발디 사계’로 개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T 링투유 통화연결음 개편 홍보 이미지. (제공: KT)
KT 링투유 통화연결음 개편 홍보 이미지. (제공: KT)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KT가 ‘링투유’ 서비스의 기본 통화연결음을 비발디의 ‘사계’로 전면 개편한다고 2일 밝혔다.

링투유 서비스는 통화 연결 시 상대방에게 자신이 들려주고 싶은 음악이나 멘트를 제공하는 서비스다. 별도의 통화연결음을 지정하지 않은 고객에게는 기본 통화연결음을 제공하며 그동안 멘델스존의 ‘봄의 노래’가 제공됐다.

이번 개편으로 9월부터 링투유 기본 통화연결음은 비발디의 사계 ‘가을’이 제공된다. KT는 주기적인 기본 통화연결음 변화를 위해 비발디의 사계 봄, 여름, 가을, 겨울을 계절에 맞춰 3개월씩 제공할 계획이다.

KT는 고객이 자신만의 의미와 개성이 담긴 링투유 통화연결음을 설정할 수 있도록 무료혜택도 마련했다. ‘캐치콜X링투유 기본팩(월 1320원)’ 신규 가입고객에게 통화연결음 한곡을 무료로 제공하는 프로모션이다. 또한 고객이 부담 없이 링투유를 체험해볼 수 있도록 ‘캐치콜X링투유X매달 1곡(기본팩플러스)’ 멤버십 혜택도 제공한다. 2개월 동안 멤버십 포인트를(2개월 2090원) 100% 차감해 링투유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KT 5G/GiGA사업본부장 이성환 상무는 “코로나로 지친 고객들이 힐링할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새로운 통화연결음으로 개편을 진행했다”며 “고객들이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새로운 서비스와 혜택을 지속 발굴하겠다”고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