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사랑제일교회 전광훈 목사 사택 전격 압수수색
경찰, 사랑제일교회 전광훈 목사 사택 전격 압수수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 전 대표회장 전광훈 목사가 15일 오후 서울 종로구 동화면세점 앞에서 열린 ‘8.15 문재인 퇴진 국민대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천지일보 2020.8.15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 전 대표회장 전광훈 목사가 15일 오후 서울 종로구 동화면세점 앞에서 열린 ‘8.15 문재인 퇴진 국민대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천지일보 2020.8.15

[천지일보=김빛이나 기자] 경찰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한 성북구 사랑제일교회의 담임을 맡고 있는 전광훈 목사의 사택 등을 압수수색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2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이날 오후 4시 30분부터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와 관련해 사랑제일교회 사택 등 4개소에 대한 압수수색을 진행하고 있다.

경찰은 지난 압수수색으로 확보된 압수물을 분석한 결과, 추가 자료를 확보할 필요성이 있어 이번 압수수색을 실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국민의 안전을 위협하는 방역 방해행위에 대해선 엄정하고 신속하게 수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옥경 2020-09-02 17:51:51
국민의 안전을 위협하는 인물에게 관용은 필요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