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에 미치다’ 양떼목장 게시글에 성관계 영상이… 경찰 내사 착수
‘여행에 미치다’ 양떼목장 게시글에 성관계 영상이… 경찰 내사 착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행에 미치다' 공식 사과문. (출처: 인스타그램 캡쳐)
'여행에 미치다' 공식 사과문. (출처: 인스타그램 캡쳐)

[천지일보=최빛나 기자] 120만 팔로워를 보유한 국내 유명 여행 정보 소개 채널 ‘여행에 미치다’ 공식 인스타그램에 느닷없이 음란 영상이 게시되는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내사에 착수했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전날 ‘여행에 미치다’ 인스타그램 계정에 음란물이 올라왔다는 112 신고 등을 받아 채널 측에 불법적인 성적 촬영물 소지 및 배포 혐의가 있는지 살피는 내사에 착수했다고 30일 밝혔다.

지난 29일 여행에 미치다는 인스타그램에는 강원도 양떼목장 소개 게시물들 사이에 불법 촬영물로 의심되는 성관계 동영상이 업로드됐다가 곧바로 삭제됐다.

성관계 장면을 촬영한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불법 촬영된 영상 아니냐며 항의했다.

이에 ‘여행에 미치다’ 측은 즉각 영상을 삭제하고 사과문을 게시했지만, 영상이 올라온 경위나 후속 조치에 대한 설명이 없다는 비판이 이어졌다.

논란이 일자 ‘여행에 미치다’는 30일 오전 올린 2차 사과문에서 “문제의 영상은 직접 촬영한 불법 촬영물이 아닌 다운로드 한 것으로 확인되며, 콘텐츠 업로드 중 부주의로 인해 이런 상황이 발생했다”며 “정확한 판단을 위해 사법기관에 의뢰하겠다”고 밝혔다.

불법 성적 촬영물은 소지 또는 시청만 해도 3년 이하 징역 또는 3000만원 이하 벌금을 처벌받을 수 있다. 또 성착취 영상물을 제작하거나 배포하면 7년 이하 징역 또는 5000만원 이하 벌금형에 처할 수 있다.

경찰은 가능한 빠른 시일 내 관계자들을 소환해 조사할 방침이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문지숙 2020-08-31 09:49:44
뽀르노에 미친 인간들

이지윤 2020-08-30 19:54:38
다큐멘터리에 웬 포르노영상이 끼어들어가? 제작진 실수지. 잡아내야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