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의회, 구례 수해복구 활동에 동참
보성군의회, 구례 수해복구 활동에 동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성군의회가 14일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구례군을 방문해 수해복구 활동을 펼치고 있다. (제공: 보성군의회) ⓒ천지일보 2020.8.14
보성군의회가 14일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구례군을 방문해 수해복구 활동을 펼치고 있다. (제공: 보성군의회) ⓒ천지일보 2020.8.14

[천지일보 보성=전대웅 기자] 보성군의회가 14일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구례군을 방문해 수해복구 활동을 펼쳤다.

구례군은 지난 7일부터 내린 기록적인 폭우로 1244개 가구·시설 등의 침수와 농작물 421㏊가 물에 잠기고 가축 3651마리, 도로 유실 등 심각한 피해를 입었다. 피해규모는 계속적으로 늘어갈 것으로 전망된다.

김재철 의장을 비롯한 보성군의회 의원들과 직원들은 하천 범람으로 피해가 큰 구례5일장을 찾아 피해지역 주민들을 도와 수해 복구 봉사활동에 나섰다.

한편 앞서 지난 12일 또 다른 수해 피해 지역 곡성군 신리마을을 방문하여 복구 작업에 일손을 보탠 바 있다.

김재철 의장은 “저희들의 작은 손길이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란다”라 “주민들이 빠른 시일 내에 수해의 상처를 딛고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보성군의회도 함께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