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화성 반도체 사업장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삼성전자 화성 반도체 사업장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가 극자외선(EUV) 기반 최첨단 제품 수요 증가에 대응하기 위해 경기도 평택캠퍼스에 파운드리 생산 시설을 구축한다고 21일 밝혔다. 사진은 삼성전자 평택캠퍼스 항공 사진. (제공: 삼성잔자) ⓒ천지일보 2020.5.21
삼성전자가 극자외선(EUV) 기반 최첨단 제품 수요 증가에 대응하기 위해 경기도 평택캠퍼스에 파운드리 생산 시설을 구축한다고 21일 밝혔다. 사진은 삼성전자 평택캠퍼스 항공 사진. (제공: 삼성잔자) ⓒ천지일보 2020.5.21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삼성전자 화성 반도체 사업장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14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화성 반도체 V1(파운드리) 라인 부대시설에 출입하는 협력사 직원이 이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해당 직원은 배관을 관리하는 협력업체에서 일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 측은 방역을 완료하고 접촉 의심 직원는 자택 대기 조치했다고 밝혔다.

생산 라인은 정상 가동 중이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