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과일보 사는 홍콩 시민들 “지지의 표시”
빈과일보 사는 홍콩 시민들 “지지의 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홍콩=AP/뉴시스] 11일 홍콩의 한 신문 판매점에서 홍콩 시민들이 반중(反中) 매체 빈과일보를 지지하는 표시로 이 신문을 사고 있다. 이 신문 1면에는 사주인 지미 라이가 전날 국가보안법 위반 혐의로 체포되는 모습이 실려 있다. 경찰은 지미 라이 체포에 이어 빈과일보 사옥도 압수 수색을 해 새로운 보안법 시행을 확대하고 반중 언론에 대한 압박을 높이며 언론의 자유에 대한 두려움을 높였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