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출혈’ 조용기 목사, 중환자실서 일반병실로… “회복중”
‘뇌출혈’ 조용기 목사, 중환자실서 일반병실로… “회복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의도순복음교회 조용기 원로목사. (출처: 여의도순복음교회 홈페이지)
여의도순복음교회 조용기 원로목사. (출처: 여의도순복음교회 홈페이지)

[천지일보=임혜지 기자] 뇌출혈 증세로 수술을 받고 입원한 여의도순복음교회 조용기 원로목사가 일반병실로 옮겨 회복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10일 여의도순복음교회 관계자는 조 원로목사가 최근 중환자실에서 일반병실로 옮겨 회복 중이라고 뉴스1과의 인터뷰에서 밝혔다.

앞서 조 원로목사는 지난달 16일 교회 집무실 출입문에 머리를 부딪힌 이후 22일 경미한 뇌출혈 증세를 보여 서울 서대문구 신촌 세브란스병원에서 수술을 받았다.

여의도순복음교회 이영훈 담임목사는 전날인 9일 주일 예배에서 “성도님들께서 기도해주셔서 조 원로목사님이 일반병실로 옮기시고 회복 중에 있다”며 “조 원로목사님께 큰 은혜가 모여서 속히 회복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