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태정 대전시장,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총회 참석
허태정 대전시장,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 총회 참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태정 대전시장이 6일 오후 1시 30분 영상회의로 진행된 제46차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이하 협의회) 총회에 참석했다. (제공: 대전시) ⓒ천지일보 2020.8.6
허태정 대전시장이 6일 오후 1시 30분 영상회의로 진행된 제46차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이하 협의회) 총회에 참석했다. (제공: 대전시) ⓒ천지일보 2020.8.6

지역 공공의료체계 강화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공동성명서 채택
제14대 회장에 전라북도 송하진 지사 선출

[천지일보 대전=김지현 기자] 허태정 대전시장이 6일 오후 1시 30분 영상회의로 진행된 제46차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이하 협의회) 총회에 참석했다.

이날 회의는 당초 대구에서 열릴 계획이었으나 전국에서 지속되는 호우피해 대응을 위해 영상회의로 대체됐다.

총회에 참석한 시도지사들은 그동안 협의회 차원으로 진행된 코로나19 극복과 지역 활력 회복 추진, 제21대 국회 지방분권 관련 입법 추진, 2단계 재정분권 추진 등에 대해 보고받고, 시도차원의 공조 필요성을 재확인했다.

또 저출산·고령화로 우려되는 지방소멸 위기에 대응하기 위한 ‘지방소멸위기지역 활성화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안)’을 마련하고 입법 추진을 위한 지방 4대 협의체 차원의 공동대응 방안도 논의했다.

특히 이날 회의에서 시도지사들은 포스트코로나 시대 대응을 위한 ‘지역 공공의료체계 강화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대한민국 시도지사 공동성명서’를 채택해 정부에 건의하기로 했다.

허 시장은 이날 회의에서 “정부의 한국판 뉴딜은 수도권 중심에서 지역 중심으로 국가발전의 축을 이동시키겠다는 지방분권과 지역 균형발전의 의지를 담고 있다”며 “행정수도의 실질적 완성과 대한민국 균형발전을 위해 17개 시도가 적극 협력하고 공동 대응해 나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총회에서는 협의회를 이끌 제14대 임원단을 선출했다.

선출된 제14대 회장은 전라북도 송하진 지사로, 앞으로 1년간 협의회를 이끌어가게 된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