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농장 사과… 장애견 비하 논란
동물농장 사과… 장애견 비하 논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물농장 사과(출처: 애니멀봐)
동물농장 사과(출처: 애니멀봐)

동물농장 사과… 장애견 비하 논란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동물농장’ 측이 장애견 비하 발언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SBS ‘동물농장’의 유튜브 채널인 ‘애니멀봐’ 측은 3일 “구독자와 시청자 여러분들께 사과의 말씀드린다. 지난 주말 업로드된 호돌이 예고의 마지막 부분이 본 방송 내용과 다르게 편집되고 영상에 맞지 않는 지나친 자막 표현으로 많은 분들을 불편하게 해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견주님께는 상황에 대해 자세히 설명드리고 직접 사과의 말씀을 전했다. 호돌이 관련 영상은 견주님과 논의 후 양해를 구하고 내리기로 결정했다”며 “다시 한 번 고개 숙여 사과드리고 그 무엇보다 동물을 사랑하는 여러분들의 마음을 더 생각하는 ‘애니멀봐’ 팀이 되도록 더 노력하고 주의하겠다”고 재차 사과의 뜻을 전했다.

앞서 ‘애니멀봐’ 측은 ‘우리집 개 호돌이가 갑자기 걷지 못합니다…’라는 제목으로 ‘동물농장’ 예고편을 올렸다.

호돌이가 걷지 못하는 모습에 뒷다리 파업이라는 자막을 넣었다. 또 장애견 관종견으로 다뤄 논란을 야기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