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발달장애 학생 돌봄 월 27만원 한시적 지원
인천시, 발달장애 학생 돌봄 월 27만원 한시적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청 전경(제공: 인천시) ⓒ천지일보 2020.8.2
인천시청 전경(제공: 인천시) ⓒ천지일보 2020.8.2

중·고등 재학생 대상, 월 27만원 지원

[천지일보 인천=김미정 기자] 인천시가 발달장애 중·고등 재학생 대상 월 27만원 상당의 장애인활동지원서비스 특별지원급여를 지원한다.

2일 인천시에 따르면 특별지원급여는 ‘초·중등교육법’에 따른 중학교 및 고등학교 재학생 발달장애인에게 개학일 전일까지 확대 지원해 여름방학 기간 중 가정 내 돌봄 부담을 완화하고자 한시적으로 시행된다.

희망자는 재학증명서를 지참해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해야 하며 여름방학 기간 중 월 27만원(본인부담금 면제) 상당의 장애인활동지원서비스(바우처)를 추가로 지원 받게 된다.

한편 시는 코로나19로 인해 자가격리 통지를 받는 장애인 발생 시, 자가격리 해제까지 24시간 동안 활동지원서비스를 제공하고, 자가격리 통지를 받은 장애인을 지원한 활동지원사에게는 서비스급여를 2배로 지원하는 등 장애인 돌봄 공백 방지를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

신병철 장애인복지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장애인과 그 가족에게 돌봄 부담 경감과 돌봄 공백 해소를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