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대는 어디에...
그대는 어디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ot caption

(순천=연합뉴스) 2일 오전 전남 순천 팔마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순천소방서 산악 119구조대 김국환(28) 소방장의 영결식장에 고인이 생전에 입었던 정복이 놓여 있다. 김 소방장은 지난달 31일 구례 지리산 피아골에서 급류에 휩쓸린 피서객을 구조하려다 안타깝게 숨졌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