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안전공사, 전북·군산 경제회생 지원사업… 태양광 발전설비 전달
전기안전공사, 전북·군산 경제회생 지원사업… 태양광 발전설비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전기안전공사가 전북 군산시 대방영농조합에서 태양광 발전설비 현판 제막식을 진행하고 있다. (제공: 한국전기안전공사) ⓒ천지일보 2020.8.2
한국전기안전공사가 전북 군산시 대방영농조합에서 태양광 발전설비 현판 제막식을 진행하고 있다. (제공: 한국전기안전공사) ⓒ천지일보 2020.8.2

지역 사회적기업에 태양광 발전설비 지원

[천지일보=전대웅 기자] 한국전기안전공사가 지난달 31일 군산시 대방영농조합에서 태양광발전설비 전달식과 현판식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더불어민주당 신영대 국회의원을 비롯해 강임준 군산시장,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김순철 사무총장, 한국에너지재단 최영선 사무총장 등 30여 명이 참여했다.

공사는 전북 군산시 경제 회복을 위해 농어촌지역 사회적기업과 사회복지시설 5곳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지원할 방침이다.

이날 조성완 공사 사장은 1억원 상당의 태양광 발전설비를 설치 지원하기로 약속했다.

이번에 지원하는 태양광 발전설비는 각 9㎾급으로 자가발전을 통해 시설운영 전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전기요금 등 경비 절감에 큰 보탬을 줄 전망이다.

조성완 사장은 “이번 태양광발전설비 지원사업이 고용위기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산지역의 일자리 창출과 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