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자원 “유니클로 항균성능, 제품별로 편차 커”
소비자원 “유니클로 항균성능, 제품별로 편차 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능성 내의 건조속도 시험 결과. (제공: 소비자원) ⓒ천지일보 2020.7.15
기능성 내의 건조속도 시험 결과. (제공: 소비자원) ⓒ천지일보 2020.7.15

[천지일보=정인선 기자] 유니클로의 ‘에어리즘크루넥T’ 제품이 세탁 후 항균 성능이 떨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회사 측은 해당 제품을 교환하거나 환불하기로 했다.

한국소비자원은 기능성 내의 7개 제품을 대상으로 기능성, 안정성, 내구성 등을 시험 평가한 결과를 15일 공개했다.

시험 평가 대상은 유니클로의 ‘에어리즘크루넥T’와 ‘에어리즘코튼크루넥T’, 데이즈 ‘올시즌 남티반 1호’, 비와이씨 ‘보디드라이 쿨U넥티#1’, 스파오 ‘크루넥 반팔 솔리드’, 에잇세컨즈 ‘크루넥 반팔’, 탑텐 ‘크루넥 반팔’로 모두 흰색 제품이다.

이 중 유니클로의 ‘에어리즘크루넥T’와 탑텐 제품은 세균 등 미생물을 제거하거나 그 증식을 억제하는 항균성이 있다고 표시했지만, 유니클로 제품은 세탁 후 항균성이 99.9%에 미치지 못하는 제품이 발견되는 등 상품마다 성능이 일정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유니클로를 운영하는 에프알엘코리아는 해당 제품(흰색)에서 항균 표시를 삭제하고 동일 가격대 상품으로 교환하거나 전액 환불하기로 했다.

탑텐 제품은 10번 세탁한 후에도 99.9%의 항균성을 유지했으나, 시험법과 균의 종류, 시험 결과 등에 대한 내용이 나와 있지 않았다. 탑텐 제조사인 신성통상은 관련 내용을 제품에 표시할 계획이다.

땀을 빠르게 흡수하는 정도인 흡수성능은 모든 제품이 4급 이상으로 우수했다. 다만 흡수한 땀이나 물ㄹ을 빠르게 건조하는 성능인 건조속도는 제품별로 차이가 났다. 유니클로 ‘에어리즘크루넥T’와 데이즈, 탑텐 제품은 10회 세탁 후에도 건조속도가 다른 제품보다 상대적으로 빨라 우수 등급으로 평가됐다. 에잇세컨즈 제품의 건조속도는 1회 세탁 후 우수 등급보다 한 단계 낮은 양호 등급이었지만, 10회 세탁 후에는 우수 등급으로 상향됐다. 나머지 제품은 세탁 횟수와 관계없이 양호 등급으로 나타났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