뎅기열 예방 위해 소독하는 싱가포르 근로자
뎅기열 예방 위해 소독하는 싱가포르 근로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현지시간) 싱가포르의 한 기숙사 밖에서 한 근로자가 뎅기열 예방을 위해 살충제를 뿌리고 있다. (출처: 뉴시스)

[싱가포르=신화/뉴시스]13일(현지시간) 싱가포르의 한 기숙사 밖에서 한 근로자가 뎅기열 예방을 위해 살충제를 뿌리고 있다. 지난 6일까지 싱가포르에서 발생한 뎅기열 환자는 총 1만5500명 이상으로 알려졌으며 전문가들은 코로나19 억제를 위해 집에 머무는 것이 뎅기열 환자를 양산하는데 더 영향을 끼쳤다고 분석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