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지속가능한 해운항만산업 발전전략 모색
부산시, 지속가능한 해운항만산업 발전전략 모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acNet 2020 전략 세미나’ 온라인 개최

[천지일보 부산=강태우 기자]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가 (사)해양산업통합클러스터(MacNet: Maritime Cluster Networking in Korea, 회장 이형철)와 함께 오는 15일 오후 2시부터 온라인을 통해 ‘MacNet 2020 전략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최근 IMO(국제해사기구)의 강력한 환경규제에 따라 선박의 황산화물 및 CO2 배출량을 감축하기 위한 산업계의 시급한 대응이 요구되고 있다. 아울러 해상 비즈니스 환경이 블록체인,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디지털플랫폼, 사물인터넷 등 정보통신기술(ICT) 도입으로 사이버상의 보안 리스크가 한층 높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이에 대한 대응 전략 마련이 시급하다.

MacNet이 주최하고 부산시가 지원하는 이번 세미나는 ‘지속가능한 해운항만산업 발전을 위한 탈탄소화 규제와 사이버보안의 전략적 대응’이라는 주제로 진행된다. 이날 국제해사기구(IMO)의 탈탄소 정책과 국내 해운항만산업계의 현안인 디지털 전환에 대한 구체적 논의가 있을 예정이다.

MacNet 관계자는 “해사업계 화두인 탈탄소화 규제 대응을 위한 친환경 기술과 디지털 전환에 따른 사이버보안 기술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진행되는 이번 온라인 세미나는 그 의미가 크다”고 전했다.

이번 행사를 주최하는 MacNet은 해양산업 분야 산학관연 47개 회원기관이 상호 협력해 공동 발전하는 산업 생태계를 조성하고자 설립한 비영리 사단법인으로 이번에 마련된 행사는 MacNet의 법인화 이후 처음이다.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하고자 웨비나(Webinar: Web + Seminar)로 개최되며 일반시민 누구나 홈페이지를 통해 참여가 가능하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