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호텔·리조트와 ‘클라우드VR 게임’ 협업 늘린다
LGU+, 호텔·리조트와 ‘클라우드VR 게임’ 협업 늘린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유플러스가 서울 웨스틴조선호텔과 손잡고 여름 휴가철 호텔 이용객을 대상으로 클라우드 VR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9일 밝혔다. (제공: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가 서울 웨스틴조선호텔과 손잡고 여름 휴가철 호텔 이용객을 대상으로 클라우드 VR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9일 밝혔다. (제공: LG유플러스)

[천지일보=이승연 기자] LG유플러스가 클라우드 VR게임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이를 이용할 수 있는 제휴처를 확대한다. LG유플러스는 서울 웨스틴조선호텔과 손잡고 여름 휴가철 호텔 이용객을 대상으로 클라우드 VR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9일 밝혔다.

양사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도심에서 호캉스를 계획하고 있는 고객을 위해 실감 나는 VR 서비스를 객실에서 가족, 친구들과 함께 체험할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서울 웨스틴조선호텔 투숙객은 최신형의 VR기기를 받아 객실에서 편안하게 VR영상을 즐길 수 있게 됐다. 최신 일체형 무선 HMD(Head Mounted Display) 단말이 제공되며 언더워터, 블랙바이퍼, 마이 리틀세프, 인투더리듬 등 클라우드VR 게임 15종과 아이돌, 3D영화, 공연, 국내외 여행 등 1300개에 이르는 다양한 VR영상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클라우드 VR게임은 고성능 PC와 케이블 등을 설치하지 않아도 무선 HMD만으로 고사양의 6DoF 실감형 게임을 스트리밍으로 즐길 수 있다. 때문에 공간에 제약 없이 언제 어디서나 무선으로 플레이가 가능한 새로운 포맷의 VR 게임이 가능하다.

이달 10일부터 8월 29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클라우드 VR 체험 서비스는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제공하는 ‘2020 여름 패키지’를 신청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여름 바캉스 메이크업 수업, 스카이라운지 칵테일 서비스와 함께 제공된다. 또 패키지를 신청하지 않은 투숙객도 호텔 18층 스카이라운지에 마련된 클라우드VR 체험존에서 동일한 클라우드VR 서비스를 체험해 볼 수 있다.

최윤호 LG유플러스 AR/VR서비스담당 상무는 “호캉스를 즐기는 이용객들에게 클라우드 VR기술을 활용한 새롭고 생생한 경험을 제공하게 됐다”며 “더 많은 고객체험 확대를 위해 호텔이나 리조트 등 제휴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