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본격 무더위가 온다
롯데마트, 본격 무더위가 온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금당도 과일. (제공: 롯데쇼핑) ⓒ천지일보 2020.7.7
황금당도 과일. (제공: 롯데쇼핑) ⓒ천지일보 2020.7.7

[천지일보=정인선 기자] 롯데마트가 오는 9~15일 전 점에서 보양식 대전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장마가 끝나고 본격적으로 시작된 무더위에 고객들이 보양식으로 몸보신 할 수 있도록 다양한 신선식품을 선보이는 것이다.

우선 보양식의 대명사인 삼계탕용 닭을 준비해 ‘동물복지 닭볶음탕(1㎏·국내산)’과 ‘동물복지 닭백숙(1.1㎏·국내산, 부재료 포함)’을 엘포인트(L.POINT) 회원 대상 30% 할인된 각 5950원에 판매한다.

간편하게 삼계탕을 즐기고 싶은 고객을 위한 행사도 준비했다. 오는 10~12일 ‘간편 삼계탕 12종’을 엘포인트 회원이 행사 카드(롯데·KB국민·신한·NH농협)로 결제하면 기존 판매가에서 20% 할인된 금액에 구입할 수 있다.

행사 기간 동안 ▲‘호주산 소고기 인기부위’는 엘포인트 회원 대상 최대 35% 할인된 금액 ▲‘1등급 한우 인기부위’는 엘포인트 회원 대상 최대 20% 할인된 금액에 판매한다. 또한 신선한 수산물 보양식도 준비해 ▲‘완도 전복(특3마리·중5마리·냉장·국산)’을 엘포인트 회원 대상 40% 할인된 각 9900원 ▲‘힘찬 손질 生 민물장어(600g·팩·냉장·국산)’를 3만 4800원에 선보인다.

이외에도 일반 과일보다 당도가 약 20% 가량 높은 롯데마트의 프리미엄 과일 브랜드인 ‘황금당도’ 모음전을 진행해 사과와 메론, 찰토마토, 감귤 등을 선보인다.

이상진 롯데마트 마케팅부문장은 “장마가 끝나고 본격 무더위가 시작되며 몸보신 음식을 찾는 고객들이 늘어나고 있다”며 “롯데마트에 방문하셔서 다양한 보양식을 부담 없는 가격에 만나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