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의회, 8대 후반기 의장에 정길수 의원
부안군의회, 8대 후반기 의장에 정길수 의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안군의회 제8대 후반기 의장으로 문찬기 의원(왼쪽), 부의장으로 김광수 의원(오른쪽). (제공: 부안군의회) ⓒ천지일보 2020.7.2
부안군의회 제8대 후반기 의장으로 문찬기 의원(왼쪽), 부의장으로 김광수 의원(오른쪽). (제공: 부안군의회) ⓒ천지일보 2020.7.2

부의장에 김광수 의원 선출

[천지일보 부안=김도은 기자] 전북 부안군의회가 지난 1일 제313회 부안군의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를 열고 의장단 선거를 실시해 후반기 의장으로 문찬기 의원, 부의장으로 김광수 의원을 각각 선출했다.

문찬기 의장은 당선 인사말을 통해 “책임과 일하는 의회라는 가치를 실현하고 권위와 특권의식을 내려놓은 군민이 신뢰할 수 있는 의회를 만들어 갈 것을 약속한다”고 말했다.

김광수 부의장은 “제8대 후반기 부안군의회는 소통하며 현장을 살피는 민생의회, 연구하며 일하는 대안의회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임시회는 1~2일까지 개회되며 상임위원장은 2일에 열리는 제2차 본 회의에서 선출하고 후반기 원구성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