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효리 사과… 왜?
이효리 사과… 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아 사과(출처: 윤아 인스타그램)
윤아 사과. (출처: 윤아 인스타그램)

이효리 사과… 윤아와 무슨 일이?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가수 이효리가 코로나19 재확산 시기에 노래방 취중 라이브 방송을 한 데 대해 사과했다.

이효리는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젯밤 아직 조심해야 하는 시국에 맞지 않은 행동을 한 점 깊이 반성한다”며 “요새 내가 너무 들떠서 생각이 깊지 못했다”고 게재했다.

이어 “언니로서 윤아에게도 미안하다. 앞으로 좀 더 조심하고 신중하게 행동하겠다. 다시 한번 사과드린다”고 사과했다.

이효리는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소녀시대 윤아와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이효리와 윤아는 팔짱을 끼고 앉아 있다. 현재 해당 사진은 삭제됐다.

(라이브)
(라이브)

또한 이효리는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 기능을 통해 윤아와 함께 노래방에 방문한 모습을 공개했다.

이효리는 노래방 방문을 지적한 댓글에 “노래방 오면 안 돼?”라고 물었고 윤아는 “마스크를 잘 끼고 왔다”고 해명했다. 두 사람은 급하게 테이블에 두었던 마스크를 착용했다.

▶다음은 이효리 사과 전문

안녕하세요 이효리입니다. 어젯밤 아직 조심해야 하는 시국에 맞지 않는 행동을 한 점 깊이 반성합니다. 요새 제가 너무 들떠서 생각이 깊지 못했습니다. 언니로서 윤아에게도 미안합니다. 앞으로 좀 더 조심하고 신중하게 행동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사과드립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