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지역 치의학 기업 연구‧제품 개발 돕는다… 총 1억 1000만원 지원
부산시, 지역 치의학 기업 연구‧제품 개발 돕는다… 총 1억 1000만원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치의학 기술연구 플랫폼 구축’ 기업지원사업 10개 과제 선정

[천지일보 부산=강태우 기자] 부산시(시장 권한대행 변성완)가 지역 치의학 산업 활성화와 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역 중소기업의 치의학 연구개발과제 6건, 제품개발과제 4건을 선정해 총 1억 1000만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시는 2019년부터 치과기기·기자재 시장의 급성장에 맞춰 지역 치의학 산업을 육성하고 우수한 치의학산업 기반과 산·학·병·연 협업을 통한 기술연구, 제품개발을 위한 ‘치의학 기술연구 플랫폼 구축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는 지난 4~6월 진행한 공모와 평가를 통해 중장기 국책사업발굴(연구개발과제), 정보통신기술(ICT) 기능융합 제품개발 과제를 선정했다.

이번 제품개발 지원에 선정된 과제는 ▲소유래 콜라겐을 함유한 치과용 이종골이식재 개발 ▲치과용 하이브리드 아이오노모시멘트 ▲TMJ(Temporomandibular joint, 턱관절) 임플란트의 제품화를 위한 bone plate 제품군 확정 ▲치과용 인상재 혼합팁 구조개선 등이다. 향후 6개월 동안 과제를 추진할 예정이다.

그리고 중장기 국책사업발굴과 정부 공모사업을 위한 연구개발과제 발굴 지원은 ▲인공지능(AI) 기반 초고속 3D 영상시스템 기술 개발 ▲딥러닝 기반 치과진단용 인공지능 플랫폼 개발 ▲치과용 3D프린터용 원재료 개발 ▲정량적 안면부 신경손상 진단기기 개발 ▲구강질환 조기발견 및 예방을 위한 마우스피스형 구강 자가진단기기 ▲인공지능(AI) 기반 생애주기 덴탈PHM 플랫폼 개발 등으로 관련 전문가와 해당 과제에 관한 연구를 진행한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지역의 대부분 치의학 관련 업체가 중소기업으로 치과의료기기 및 소재 개발에 많은 비용부담으로 어려움이 있다”며 “이번 사업이 연구개발부터 제품개발을 위한 전주기적 지원으로 지역기업의 성장을 돕고 향후 한국치의학산업연구원 유치에 밑받침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