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G, 비대면 전세금반환보증 서비스 활성화 업무협약
HUG, 비대면 전세금반환보증 서비스 활성화 업무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명승일 기자] 주택도시보증공사(사장 이재광, HUG)는 지난달 30일 비대면 전세금반환보증 서비스 활성화를 위해 네이버파이낸셜㈜와 업무협약을 했다고 밝혔다.

비대면 전세금반환보증이란 영업지사 방문 없이 모바일·PC 등을 이용해 가입하는 것으로 보증료의 5%가 추가 할인된다.

HUG는 네이버㈜의 부동산 플랫폼인 ‘네이버 부동산’을 통해 오는 3분기 내 모바일 전세금반환보증 서비스를 출시할 예정이다. 연내에 PC 서비스 이용자도 모바일에서 쉽게 이용할 수 있는 연결 기능도 제공할 예정이다.

전세금반환보증 신청 고객은 네이버 부동산을 통해 보증 신청부터 보증료 납부, 보증서 발급까지 보증 가입의 전 과정을 비대면으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네이버 부동산에서는 아파트·주거용 오피스텔뿐 아니라 다세대주택(연립·빌라)도 보증 신청할 수 있어 보증 가입의 편의성이 증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재광 HUG 사장은 “네이버파이낸셜㈜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고객 편의성이 획기적으로 증대될 것”이라며 “HUG는 앞으로도 고객지향적인 서비스 개선을 통해 더 많은 임차인들이 전세금반환보증을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HUG는 최근 서민 주거안정을 위한 공공성 강화방안의 일환으로 전세금반환보증의 보증료율을 70∼80% 인하해 보증 가입의 혜택 역시 크게 증대될 것으로 보인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