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광산구, 행안부 ‘재난관리평가’ 장관상 수상
[광주] 광산구, 행안부 ‘재난관리평가’ 장관상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 광주=김도은 기자] 광주시 광산구(구청장 김삼호)가 행정안전부 주관 ‘2020년 재난관리평가’에서 95.22점으로 우수기관에 선정돼 장관상과 특별교부세 1억원과 포상금 500만원을 받았다.

재난관리평가는 지난 2005년부터 「재난 및 안전관리기본법」에 따라 재난관리 책임기관의 재난관리 역량을 진단·개선하고 국가 차원의 재난관리 수준을 높이기 위해 실시되고 있다. 올해 평가는 중앙부처·공공기관·지자체 등 전국 325개 재난관리책임기관을 대상으로 공통·예방·대비·대응·복구 등 34개 지표로 재난관리 추진실적을 살폈다.

지난해 광산구는 재난안전 분야 재정투자계획 확대해 재난 및 안전관리 업무담당자 전문교육, 안전교육 및 문화운동 추진, 재난유형별 위기관리 매뉴얼 개선, 자율방재단 활성화 등을 추진해 다양한 실적을 올렸다.

김삼호 광산구청장은 “시민 중심의 안전제일 도시를 만들기 위해 민관 합동으로 재난 관리의 필요성을 잘 인식하고 실천한 결과”라며 “수상에 따른 특별교부세를 코로나19와 여름철 자연재난 대응 등 안전과 재난 부문에 재투자해 안전광산의 발판을 더 굳건하게 다지겠다”라 말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