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소미 종영소감 뭐길래?
전소미 종영소감 뭐길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소미 종영소감(출처: 전소미 인스타그램)
전소미 종영소감(출처: 전소미 인스타그램)

전소미 종영소감 뭐길래?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가수 전소미가 ‘부럽지’ 종영 소감을 전했다.

전소미는 30일 소속사 더블랙레이블을 통해 “첫 고정 예능이라 많이 떨렸지만 나중에는 다른 MC분들과 친해져서 늘 재밌게 촬영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다른 커플의 연애를 관찰하는 프로그램이라서 ‘잘할 수 있을까’라는 생각도 있었지만, 다른 MC분들 덕분에 노는 느낌으로 활기차고 분위기 좋게 촬영을 하게 된 것 같아 고정 MC에 대한 떨림도 이겨낸 것 같다”라며 “‘부럽지’에 함께해서 너무 즐거웠다”고 덧붙였다.

한편 전소미는 연예계 다방면으로 종횡무진 활약하는 등 팬들과 활발한 소통을 이어가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