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재난관리 평가 3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돼
보성군, 재난관리 평가 3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철우 보성군수가  2020년 여름철 자연재난 사전대비 점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제공: 보성군) ⓒ천지일보 2020.6.30
김철우 보성군수가 2020년 여름철 자연재난 사전대비 점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제공: 보성군) ⓒ천지일보 2020.6.30

[천지일보 보성=전대웅 기자] 보성군이 행정안전부 주관 ‘2020년도 재난관리 평가’에서 3년 연속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행정안전부 장관 기관표창 및 특별교부세 1억원을 확보했다고 30일 밝혔다.

군은 ▲재난관리 조직·인력 적절성 ▲재난·안전 분야 재정투자 확대 ▲어린이·노인·장애인 등 취약계층 대상 안전 관리 강화 ▲재난대비 훈련 시행 ▲기후재난 피해 최소화 대책 추진실적 등에 대해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재난관리 평가는 재난 및 안전 관리 기본법에 따라 전국 325개 기관(중앙부처 28, 시군구 226, 도 17, 공공기관 54)을 대상으로 시행했으며 16개 역량별 46개 지표를 바탕으로 우수기관을 선정한다.

올해는 공통, 예방, 대비, 대응, 복구 등 5개 분야로 기관 재난관리 역량평가가 이뤄졌다.

김철우 보성군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뿐만 아니라 여름철 자연재난도 철저한 대비로 군민의 피해를 최소화하겠다”며 “군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며 안전한 보성 만들기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보성군은 군민의 안전의식을 높이고 생활 속 안전을 확보하기 위해 교통사고 사망자 절반 줄이기 추진 사업, 찾아가는 안전 취약계층 안전교육, 군민 안전보험, 재해위험지역 정비 사업 등 다각적인 안전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