탤런트 최정윤, 귀요미 딸과 다정한 셀카… 최정윤 남편 오해 해명
탤런트 최정윤, 귀요미 딸과 다정한 셀카… 최정윤 남편 오해 해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정윤(출처: 최정윤 인스타그램)
최정윤(출처: 최정윤 인스타그램)

탤런트 최정윤, 귀요미 딸과 다정한 셀카 공개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탤런트 최정윤이 딸과의 일상을 공개했다.

최정윤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덥다 그늘에 앉아서 간만에 셀카. 하루하루 정말 많이컸다 라는 감탄사가...아이들아..사랑으로 모든걸 이루는아이들아..사랑한다”는 글과 함께 근황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최정윤은 딸과 함께 다정하게 포즈를 취하고 있다. 특히 훌쩍 자란 딸의 모습이 엄마를 쏙 빼닮아 눈길을 사로잡는다.

한편 최정윤은 최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가장 보통의 가족’에 출연해 ‘청담동 며느리’라는 오해에 대해 속상한 마음을 토로하기도 했다.

최정윤은 “저는 청담동에 산 적이 없다”고 토로했다. 실제 최정윤은 용인 타운하우스에 거주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최정윤은 4살 연하인 윤태준과 2011년 결혼했다. 남편 윤태준은 박성경 이랜드 전 부회장의 아들이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