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미 해명… 가슴 수술 논란
선미 해명… 가슴 수술 논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미(출처: 본인등판)
선미(출처: 본인등판)

선미 해명… 가슴 수술 논란

[천지일보=박혜민 기자] 가수 선미가 가슴 수술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선미는 29일 유튜브 채널 ‘원더케이 오리지널’의 ‘본인등판’ 코너에서 출연, 신곡 홍보부터 루머 해명까지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자신의 프로필을 본 선미는 “지금 몸무게가 50kg다. 원래 43kg였는데 증량해서 49~50kg 정도 된다”고 말했다.

특히 선미는 “제 이름을 검색하면 연관검색어로 ‘선미 가슴 수술’이 뜬다”며 “사실 그 정도의 크기가 아니다. 엑스레이 찍어서 직접 보여줄 수도 없고”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가슴수술은) 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선미는 또한 최근 인스타그램에서 화제를 모은 노출 사진에 대해 “사진을 전공한 동생이 직접 찍어 줬는데 내 티저보다 좋아요 수가 높다”면서 “역시 살이 좀 보여야 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이 사진을 본 해외 팬 분들이 ‘너 가슴 수술했잖아’, ‘해명해’라는 글을 올렸다”며 “여기서 해명한다. (가슴 성형 수술) 안했고 그렇게 크지도 않다”고 덧붙였다.

앞서 선미는 지난해 인스타그램을 통해 가슴 성형 수술에 대해 직접 해명한 바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