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발생현황, 국내 총 1만 2800명… 전날보다 43명 증가
코로나19 발생현황, 국내 총 1만 2800명… 전날보다 43명 증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26일 오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서울 관악구 왕성교회에 마련된 임시 선별진료소에서 교인들이 검체 채취를 받기 위해 기다리고 있다. ⓒ천지일보 2020.6.26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26일 오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서울 관악구 왕성교회에 마련된 임시 선별진료소에서 교인들이 검체 채취를 받기 위해 기다리고 있다. ⓒ천지일보 2020.6.26

해외유입 20명, 지역사회 발생 43명

[천지일보=이수정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국내 확진자가 총 1만 2800명으로 집계됐다.

30일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43명이다. 국내 사망자는 전날과 동일하게 282명이다.

이날 파악된 신규 확진자 43명 중 20명은 해외유입이며, 23명은 지역사회에서 발생했다.

신규 확진자를 지역별로 살펴보면 서울 7명, 부산 1명, 인천 3명, 광주 3명, 대전 5명, 세종 1명, 경기 7명, 강원 1명, 충북 1명, 경북 1명이다. 검역과정에선 13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격리 해제된 환자(누적)는 108명 증가해 총 1만 1537명이며 완치율은 90.1%다. 격리 중인 환자는 65명 감소해 총 981명이다.

검사 현황을 살펴보면 총 127만 3766명 가운데 124만 157명이 음성 판정을 받았고, 2만 809명은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