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도시균형발전위해 시 중간지원기관 맞손 
인천시, 도시균형발전위해 시 중간지원기관 맞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광역시청 전경(제공: 인천시) ⓒ천지일보 2020.6.30
인천광역시청 전경(제공: 인천시) ⓒ천지일보 2020.6.30

시 3개소 센터 업무협약 체결

“균형 발전, 지속가능에 초점”

[천지일보 인천=김미정 기자]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사회, 경제·문화·복지 등 분야별 영역의 통합적 발전 지원과 복합적인 주민 서비스의 창의적 진행을 시 중간지원기관 간 협업 체계를 구축한다.

30일 시에 따르면 박인서 균형발전정무부시장과 중간지원기관 3개소(시 도시재생지원센터, 시 마을공동체만들기지원센터, 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시를 대표하는 중간지원기관인 각 센터 고유분야에 대한 서로간의 이해와 호혜적 협력을 통해 도시재생, 마을공동체, 사회적경제 영역의 통합적 발전을 지원 하는데 목적을 뒀다.

협약을 통해 상호신뢰와 협력으로 각 기관의 원활한 정보 교류와 활동가양성과정·정책연구 등의 공동대응, 상호 발전방안의 모색 및 실천, 지속가능한 인천 모델의 발굴 및 실천 등에 뜻을 같이하여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박인서 균형발전정무부시장은 “시의 균형 발전은 지속가능에 초점을 맞췄다. 주거환경 개선과 지역 일자리 창출, 지역공동체 복원, 사회적 기업의 활성화 등 복합적으로 추진하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중간지원기관들 간의 긴밀한 협력과 주민들의 자발적 참여를 바탕으로 원도심의 ‘더불어 잘사는 균형발전’의 속도감 있는 이행에 커다란 디딤돌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