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회남북협력단 “한반도평화 위해 ‘종전선언·한반도 비핵화’ 시급”
한국교회남북협력단 “한반도평화 위해 ‘종전선언·한반도 비핵화’ 시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교회남북교류협력단이 23일 서울 종로구 인근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남북관계 상생과 평화를 염원하는 내용의 호소문을 발표하고 있다. 왼쪽부터 협력단 집행위원장 신승민 목사, 장미란 YWCA 평화통일위원장, 협력단 공동대표 강경민·나핵집 목사, 윤은주 평통연대 위원, NCCK 화해통일위원회 노혜민 목사. (출처: 뉴시스)
한국교회남북교류협력단이 23일 서울 종로구 인근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남북관계 상생과 평화를 염원하는 내용의 호소문을 발표하고 있다. 왼쪽부터 협력단 집행위원장 신승민 목사, 장미란 YWCA 평화통일위원장, 협력단 공동대표 강경민·나핵집 목사, 윤은주 평통연대 위원, NCCK 화해통일위원회 노혜민 목사. (출처: 뉴시스)

[천지일보=이지솔 기자] 국내 개신교 교단들로 꾸려진 한국교회남북협력단이 6.25전쟁 70년을 맞아 “전쟁 없는 한반도와 남북 상생 평화의 길로 나아가자"고 촉구했다.

남북협력단은 23일 발표한 ‘한국전쟁 발발 70년 호소문’에서 “한반도 평화를 위해 가장 시급한 것은 종전선언과 평화협정 체결, 군축과 한반도 비핵화”라며 “대북제재 해제와 남북교류 활성화를 통한 신뢰 회복 또한 우선적인 과제”라고 주장했다.

이어 북한의 남북공동연락사무소 폭파를 언급하며 “남북관계가 다시금 위기 상황으로 치닫고 있는 이 때, 한국교회와 모든 성도가 7000만 겨레와 함께 하나님의 사랑을 나누고 실천하는 일에 헌신적으로 동참하기를 호소한다”고 요청했다.

한편 한국교회남북교류협력단은 2018년 8월 발족했다. 남북 간 교류와 협력을 통해 남북 화해를 도모하고 한반도 평화를 정착하는 일에 앞장서기 위해서다.

협력단에는 대한예수장로회(통합), 기독교대한감리회, 한국기독교장로회, 구세군한국군국, 대한성공회, 한국정교회, 한국YMCA전국연맹, 한국YWCA연합회, 한국기독교사회봉사회, 남북나눔운동, 평화와통일을위한연대, 굿타이딩스, 남북평화재단, NCCK 화해·통일위원회 등이 동참하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