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초중생 135만명 학교로… ‘순차적 등교’ 최종 마무리
내일 초중생 135만명 학교로… ‘순차적 등교’ 최종 마무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연기됐던 고2·중3·초1~2학년, 유치원생들의 등교 개학이 이뤄진 27일 오전 서울 성북구 월곡초등학교에서 학생들이 등교하고 있다. ⓒ천지일보 2020.5.27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연기됐던 고2·중3·초1~2학년, 유치원생들의 등교 개학이 이뤄진 27일 오전 서울 성북구 월곡초등학교에서 학생들이 등교하고 있다. ⓒ천지일보 2020.5.27

국민청원 등에서 학부모 불안 여전

[천지일보=김빛이나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연기됐다가 학교·학년별로 나눠 진행하게 된 ‘순차적 등교’가 오는 8일 중1·초5~6학년이 학교에 가면서 최종 마무리 된다. 하지만 신규 감염자가 산발적으로 나타나고 있어 학부모들의 우려는 여전한 상황이다.

7일 교육부에 따르면 중1, 초5∼6학년 약 135만명은 8일부터 1학기 첫 등교 수업을 시작한다. 4차 순차 등교에 해당하는 이번 등교는 지난달 20일 고3, 27일 고2·중3·초1∼2·유치원생, 이달 3일 고1·중2·초3∼4학년에 이은 마지막 등교다. 이로써 약 595만명에 달하는 전국 학생이 학교 등교 수업에 참여하게 된다.

코로나19 여파로 사상 초유의 ‘온라인 개학’을 도입하면서까지 등교 수업을 미뤄왔던 교육부는 수능·입시 등 대입 일정을 고려해 더 이상의 등교 수업 연기는 어렵다고 판단, 방역당국과의 논의 끝에 순차적 등교 수업을 도입했다.

다만 학교들은 자체 논의 하에 온라인 수업으로 대체하거나 격일로 등교 수업을 진행하는 등 코로나19 감염을 방지하기 위한 조치들이 이뤄지고 있다. 이에 따라 고3·중3을 제외하면 대부분 격주제, 격일제 등으로 원격 수업을 병행하고 있다.

교육부는 특히 산발적 감염 확산세를 보이고 있는 수도권의 경우엔 학교 방역을 강화해 유·초·중학교는 등교 인원을 전체 학생의 3분의 1로, 고등학교는 3분의 2로 제한했다.

4차 등교 수업을 예정대로 진행하는 이유는 학습·인성 교육·진로 지도 등으로 대면 수업이 필요하며, 코로나19가 아직까지는 통제가 가능하다는 교육당국의 판단이 있었기 때문이다.

실제로 현재까지 학교 내 2차 감염은 발생하지 않았다. 학생·교직원 확진자는 모두 학교 밖 감염 사례였다. 감염 현황을 보면 4일 오후 4시 기준으로 학생 6명, 교직원 4명이다.

하지만 등교 수업에 대한 학부모들의 우려는 여전한 상태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최근까지도 등교 수업을 중단해야 한다는 목소리를 담은 청원글이 올라왔다.

지난 5일 올라온 ‘등교 중지를 강력히 원합니다’라는 제목의 청와대 국민청원글에서 어린 아들을 둔 엄마라고 자신을 소개한 글쓴이는 “코로나가 다시 시작되면서 전국적으로 확산되고 아이들과 부모들은 더 불안에 떨며 등교와 등원을 하고 있다”며 “아이들은 코로나의 희생양이 아니다. 더 큰 위험에 빠뜨리지 말고 지금이라도 등교를 중지해달라”고 촉구했다.

그는 또 “국민청원으로 도대체 얼마나 등교 중지를 호소하는 글을 올려야 들어주실 것이냐”고 반문하며 “아이들은 불안에 떨며 등교하고 있다. 왜 어린아이들이 불안에 떨며 등원을 해야 하느냐”고 비판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연기됐던 고2·중3·초1~2학년, 유치원생들의 등교 개학이 이뤄진 27일 오전 서울 성북구 월곡초등학교에서 학생들이 등교하고 있다. ⓒ천지일보 2020.5.27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연기됐던 고2·중3·초1~2학년, 유치원생들의 등교 개학이 이뤄진 27일 오전 서울 성북구 월곡초등학교에서 학생들이 등교하고 있다. ⓒ천지일보 2020.5.27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승연 2020-06-07 13:22:19
이 시기에 초딩들 등교는 무리수 아닌가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