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소셜미디어팀, 유언비어 없는 ‘청정당진’ 만들어
당진시 소셜미디어팀, 유언비어 없는 ‘청정당진’ 만들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진시 홍보소통담당관 소셜미디어팀. (제공: 당진시) ⓒ천지일보 2020.6.6
당진시 홍보소통담당관 소셜미디어팀. (제공: 당진시) ⓒ천지일보 2020.6.6

‘코로나19 허위 사실 게시물… 신속 조치’
“재난 상황… 정확한 정보전달이 제일중요”
“신속·투명한 정보공개… 시민의 신뢰 얻어”

[천지일보 당진=박주환 기자] 충남 당진시청 홍보소통담당관실 ‘소셜미디어팀’이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시민 불안을 잠재우는데 큰 기여를 하고 있다.

5일 당진시에 따르면 소셜미디어팀은 지난 2월 말부터 당진시청 공식 SNS채널에 코로나19 일일현황을 게시해 접촉자와 의사환자(의심환자)에 대한 정보를 투명하게 공개했다. 또한 카드뉴스와 댓글을 통해 선별진료소 운영, 공적마스크 판매, 전통시장 휴장 등 코로나19와 관련한 올바른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해 좋은 반응을 얻었다.

전국 각지에서 시시각각 확진자가 발생하며 시민들의 불안감이 확산되었던 상황에서 시민과 소통하며 공신력 있는 정보를 제공하는 소셜미디어팀의 침착한 대응이 빛을 발했다.

특히 지역 내 온라인 커뮤니티인 부동산카페, 맘 카페와 협력해 가짜뉴스를 모니터링한 사례는 타 시·군과의 차별화로 주목받았다.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당진 합덕읍에 위치한 ‘약국에 신천지 신도가 방문했다’는 유언비어나 사내 게시판에 올라온 글이라며 ‘확진자가 발생했다’는 허위사실을 유포한 게시물을 신속히 조치함으로써 시민들의 불안과 피해를 미연에 방지했기 때문이다.

아울러 소셜미디어팀은 ‘덕분에 챌린지’를 기획해 코로나19와 싸우고 있는 의료진과 관계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사기를 북돋기도 했다.

이기종 홍보소통담당관은 “코로나19와 같은 재난 상황에서는 정확한 정보전달이 중요하다”며 “신속하고 투명하게 정보를 공개해야 시민들의 신뢰를 얻을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소셜미디어팀은 향후 포스트 코로나 대응의 일환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지역 농수산물 홍보 ▲일자리 홍보 ▲당진사랑상품권 사용 장려 등 ‘라이브 당진’ 유튜브 콘텐츠 제작을 계획하고 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